특별자치도, 지방선거
2018.9.20 목 00:47
> 뉴스 > 오피니언 > 독자투고 | 사설
     
[동지이몽] 월병과 월병절을 아시나요?
[311호] 2018년 09월 19일 (수) 13:56:06 손가열(한국어·4) 유학생 cuknews@catholic.ac.kr

음력 8월 15일은 중국과 한국 모두 공휴일로 지정되어 있다. 이날을 중국은 중추절, 한국은 추석이라고 부른다. 이날은 1년 추계(秋季)의 중기(中期)라는 뜻으로, 중국에서 제일 중요한 명절 중 하나이다.

하지만 중국에서 중추절이 원래부터 공휴일이었던 것은 아니었다. 2008년, 정부가 중추절을 전통풍습 보호를 목적으로 공휴일이라 지정했다. 그 때문에 가끔 국경절(10월 1일)과 겹치는 때에는 연휴 기간이 더 길어지기도 한다.

중국 중추절의 상징인 월병(月餠)을 소개하고 싶다. 많은 아이와 젊은이들이 중추절을 ‘월병절’이라고 할 정도다. 월병은 이름도 달떡이지만 모양 역시 달처럼 동그랗다. 그리고 그 표면에는 금 두꺼비와 옥토끼 무늬가 있다. 중국인들은 달의 정령인 두꺼비와 토끼가 함께 달에 산다고 믿어왔다. 한국에서도 달 속에 토끼가 있다고 하듯이 말이다. 이는 중국과 한국이 공유하는 문화의 일종으로 볼 수 있다.

월병의 모양은 둥글어서 단란함을 상징한다. 이에 중국에서는 중추절에 가족들이 다 모여 월병을 먹고, 달에 제사를 지내거나 소원을 빈다. 중국에서는 이를 상월행사라 부른다. 우리는 중요한 날 밤에 가족들과 함께 놀며 정말 행복해한다. 그렇기 때문에 사람들은 아무리 바빠도 고향에 가곤 한다.

하지만 요즘 중국 사람들은 월병을 거의 사 먹는다. 옛날에는 모두 집에서 직접 월병을 만들었지만, 지금은 복잡하다고 생각하는 모양이다. 올해 나는 중추절을 한국에서 보내게 되어 먹는 둥 마는 둥 하고 있다. 월병을 보면 부모님을 보고 싶은 마음이 가득해질 것 같다.

마지막으로 한 가지 팁을 전한다. 월병은 모양이 같아도 속에 넣은 재료에 따라 맛이 모두 다르다. 고기 월병, 콩소 월병, 달걀노른자 월병, 여러 과일월병 등 종류가 다양하다. 그중에서도 오인 월병은 땅콩, 해바라기 씨, 참깨, 호두, 올리브가 들어가서 참 맛있다. 그리고 북방 사람이라면 달달한 월병을, 남방 사람이라면 짠 월병을 선호하는 편이다. 주변에 혼자 추석을 맞이하는 중국 친구가 있다면, 사는 지역에 맞추어 월병을 선물해보자.

ⓒ 가톨릭대학보(http://www.cukjournal.com)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| 저작권문의  

     
전체기사의견(0)  
확인번호
      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!   
 
   *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. (현재 0 byte/최대 400byte)
   *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. [운영원칙]
전체기사의견(0)
전시회 소개
[기획연재] 기숙사생과 직원 갈등 지
“조금은 남달라도 괜찮아” 나는 코코
입학처, “숫자만으로 수험생 단순히
[기획연재] 장거리 통학러의 셔틀 첫
가톨릭대학보 소개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
우)420-743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역곡2동 산 43-1 가톨릭대학교(성심교정) l TEL : 02-2164-4627 l FAX :02-2164-4248
청소년보호책임자 : 원종철 Copyright 2009 가톨릭대학보.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webmaster@cukjournal.com